국토부 지진 피해 입은 포항 국가산단 일부 임대전용 단지로 지정고시
상태바
국토부 지진 피해 입은 포항 국가산단 일부 임대전용 단지로 지정고시
  • 노경석 기자
  • 승인 2019.09.30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대료 조성원가 1% 수준, 최장 50년 임대 가능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지난 2017년 지진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 지역의 경제 회복 등을 위해 포항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 중 20만㎡ 규모의 산업시설용지를 임대전용산업단지로 30일 지정·고시했다.
이번에 지정된 임대전용산업단지의 입주대상은 중소기업, 창업기업, 외국인투자기업, 해외유턴기업 등이며, 임대료는 다른 임대전용산업단지보다 저렴한 조성원가의 1% 수준이고, 임대기간은 5년이 의무이나 최장 50년까지 연장이 가능하다.
정부는 사업시행자(LH)가 임대료를 조성원가의 1% 수준으로 저렴하게 정할 수 있도록 2019년 추경에 임대전용산업단지 조성비의 40%인 168억 원을 편성했고, 10월까지 보조금을 LH에 지원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산업입지정책과 김근오 과장은 “이번에 지정된 포항블루밸리 임대전용산업단지는 장기·저리의 임대전용산업단지이다 보니 자금력이 부족한 중소기업 등이 우선 입주할 것으로 보인다”며 “이를 통해 지역에는 양질의 고용 창출과 지역경제가 크게 활성화되고, 유망 중소기업들에게는 자립 기반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2009년 9월에 국가산업단지로 지정된 포항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는 경북 포항시 남구 동해면에 위치해 있다. LH가 2023년까지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며, 총 지정면적은 6천81천㎡이다. 

포항블루밸리국가산단 내 임대전용 산단 위치도(국토교통부 제공)
포항블루밸리국가산단 내 임대전용 산단 위치도(국토교통부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