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한남3구역 설계안 제시, 수주의지 피력
상태바
GS건설 한남3구역 설계안 제시, 수주의지 피력
  • 강수진 기자
  • 승인 2019.10.1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강물결 외관, 4페이평면...한강 조망 전망대 제안

GS건설이 16일 서울 용산구 한남뉴타운 3구역을 위한 설계안을 공개했다. 역대 최대의 재개발 사업으로 평가받는 한남3구역에 대해 구체적인 설계안을 제시하면서 강한 사업 수주 의지를 보이고 있다는 평가다. 
앞서 GS건설은 한남3구역의 단지명을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로 정했다고 언론에 공개한 바 있다.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는 세계적인 건축 설계회사인 어반에이전시(UA)가 외관 디자인 콘셉트를 설명하고 SWA와 10DESIGN(텐디자인)이 각각 조경과 상가 디자인에 대한 설명을 했다.
이용구 GS건설 부장(한남3구역 설계 TF 총괄팀장)은 이날 “한강의 물결을 형상화한 전면 타워의 디자인에, 단지 전체에 걸쳐 배치된 테라스하우스를 디자인해 낭만적인 유럽풍의 주거환경을 구현할 계획이다”며 “이런 디자인을 통해 한강 조망권을 극대화하고, 채광과 통풍을 획기적으로 늘린 4베이 혁신 평면을 제공해 최적의 주거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강과 남산을 낀 전형적인 배산임수 지역인 한남3구역의 특성은 살리면서 단조로운 디자인을 피하겠다는 것. 
이와 함께 GS건설은 리조트형 통합 커뮤니티 시설의 개념을 도입하기로 했다. 바닥이 투명한 스카이풀을 갖춘 자이안센터와 한강을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를 갖추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한남3구역의 상권에 대해 GS건설은 메세나폴리스, 그랑서울 등 국내 상권을 활성화한 경험을 살려 한남3구역의 지역적 특성과 자연 조경이 어우러지는 에스컬레이터 생활권을 구현하기로 했다.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 상업시설 외관 예상도 (사진 = GS건설 제공)
한남자이 더 헤리티지 상업시설 외관 예상도 (사진 = GS건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